한국어
무료책자
상담신청
미스테리5.gif

인디언의 달력 - 열두번의 행복한 달들

 

100x100_cropCAO97ZUJ.jpg

인디언들은 달력을 만들 때 그들 주위에 있는 풍경의 변화나

마음의 움직임을 주제로 그 달의 명칭을 정했다.

이 명칭들을 보면 인디언 부족들이 마음의 움직임과 마음을 움직이게 하는 자연과

기후의 변화들에 대해 얼마나 친밀하게 반응했는가를 알수 있다.

각각의 달들은 단순한 숫자로 표현할 수 없는 생생히 살아 움직이는

대지의 혼 그 자체였다.

 

 

 

1월

마음 깊은 곳에 머무는 달

추워서 견딜 수 없는 달

눈이 천막 안으로 휘몰아치는 달

눈에 나뭇가지가 뚝뚝 부러지는 달

얼음 얼어 반짝이는 달

바람 부는 달

해에게 눈 녹일 힘이 없는 달

위대한 정령의 달

바람 속 영혼들처럼  눈이 흩날리는 달

중심이 되는 달

겨울의 동생 달

몹시 추운달

노인들 수염 헝클어지는 달

즐거움 넘치는 달

북풍한설 부는 달

짐승들 살 빠지는 달

천막 안에서 얼음 어는 달

늑대들 함께 달리는 달

땅바닥 어는 달

엄지 손가락 달, 호수가 어는 달

인사하는 달

 

 

2월

물고기가 뛰노는 달

너구리 달

바람 부는 달

홀로 걷는 달

기러기가 돌아오는 달

삼나무에 꽃바람 부는 달

삼나무에 먼지 바람 부는 달

새순이 돋는 달

강에 얼음이 풀리는 달

먹을 것이 없어 뼈를 갉작거리는 달

몸과 마음을 정화하는 달

움이 트는 달

햇빛에 서리 반짝이는 달

오랫동안 메마른 달

사람이 늙는 달

더디게 가는 달

가문비나무 끝 부러지는 달

나무들 헐벗고 풀들은 눈에 안 띄는 달

토끼가 새끼 배는 달

오솔길에 눈 없는 달

검지손가락달, 비 내리고 춤추는 달

나뭇가지들이 땅바닥에 떨어지는 달

 

 

3월

마음을 움직이게 하는 달

연못에 물이 고이는 달

암소가 송아지 낳는 달

개구리의 달

한결같은 것은 아무것도 없는 달

물고기 잡는 달

잎이 터지는 달

눈 다래끼 나는 달

독수리의 달

강풍이 죽은 나뭇가지 쓸어가 새순 돋는 달

바람이 속삭이는 달

훨씬 더디게 가는 달

어린 봄의 달

하루기 길어지는 달

작은 모래 바람 부는 달

가운뎃손가락 달

큰사슴 사냥하는 달

 

 

4월

생의 기쁨을 느끼게 하는 달

머리맡에 씨앗을 두고 자는 달

거위가 알을 낳는 달

얼음이 풀리는 달

옥수수 심는 달

더 이상 눈을 볼 수 없는 달

큰 잎사귀의 달

인디언 옥수수 심는 달

강에서 얼음이 풀리는 달

만물이 생명을 얻는 달

곧 더워지는 달

큰 봄의 달

강한 달

잎사귀가 인사하는 달

큰 모래 바람 부는 달

네번째 손가락 달

설탕 만드는 달

 

 

 

5월

말이 털갈이 하는 달

들꽃이 시드는 달

뽕나무 오디 따먹는 달

옥수수 김 매주는 달

말이 살찌는 달

오래전에 죽은 자를 생각하는 달

여자들이 옥수수 김 매는 달

조랑말 털갈이 하는 달

게을러지는 달

구멍에다 씨앗 심는 달

기다리는 달

거위가 북쪽으로 날아가는 달

큰 잎사귀의 달

이름 없는 달

씨앗과 물고기와 거위의 달

밭 가는 달

 

 

 

6월

옥수수 수염이 나는 달

더위가 시작되는 달

나뭇잎이 짙어지는 달

황소가 짝짓기 하는 달

말없이 거미를 바라보게 되는 달

옥수수밭에 흙 돋우는 달

산딸기가 익어가는 달

옥수수 모양이 뚜렷해지는 달

곡식이 익어가는 달

잎사귀가 다 자란 달

거북의 달

물고기가 쉽게 상하는 달

전환점에 선 달

수다 떠는 달

새끼 손가락 달

괭이질하는 달

 

 

 

7월

사슴이 뿔을 가는 달

천막안에 앉아 있을 수 없는 달

옥수수 튀기는 달

들소가 울부짓는 달

산딸기 익는 달

열매가 빛을 저장하는 달

말의 달

콩을 먹을 수 있는 달

옥수수 익는 달

조금 거두는 달

한여름의 달

연어가 떼지어 강으로 올라오는 달

나뭇가지가 열매 때문에 부러지는 달

풀 베는 달

 

 

 

8월

옥수수가 은빛 물결을 이루는 달

다른 모든 것을 잊게 하는 달

노란 꽃잎의 달

기러기가 깃털을 가는 달

버찌가 검어지는 달

열매를 따서 말리는 달

새끼 오리가 날기 시작하는 달

모두 다 익어가는 달

즐거움에 넘치는 달

잎사귀가 벌써 생기를 잃는 달

기분 좋은 달

많이 거두는 달

엄지 손가락 달, 산딸기 말리는 달

깃털이 흩날리는 달

 

 

9월

검정나비의 달

사슴이 땅을 파는 달

풀이 마르는 달

옥수수 거두는 달

쌀밥 먹는 달

열매들이 끝나는 달

어린 밤 따는 달

다 거두는 달

나뭇잎이 떨어지기 시작하는 달

아주 기분 좋은 달

가을이 시작되는 달

도토리의 달

도토리묵 해먹는 달

검지 손가락 달, 춤추는 달

소 먹일 풀 베는 달

 

 

10월

시냇물이 얼어붙는 달

추워서 견딜수 없는 달

양식을 갈무리하는  달

큰 바람의 달

첫서리 내리는 달

잎이 떨어지는 달

풀잎과 땅에 흰 서리 내리는 달

양쪽이 만나는 달

새들이 남쪽으로 날아가는 달

긴 머리카락의 달

내가 올 때까지 기다리라고 말하는 달

가난해지기 시작하는 달

큰 밤 따는 달

변화하는 달

배 타고 여행하는 달

어린 나무 어는 달

가운뎃손가락 달, 잎지는 달

산이 불타는 달

 

 

11월

물이 나뭇잎으로 검어지는 달

산책하기에 알맞은 달

강물이 어는 달

만물을 거두어 들이는 달

어린 곰의 달

기러기 날아가는 달

꽁꽁 어는 달

모두 다 사라진 것은 아닌 달

지난달과 별 차이 없는 달

서리 내리는 달

물물교환하는 달

샛강 가장자리가 어는 달

사슴이 발정하는 달

짐승들 속털 나는 달

많이 가난해지는 달

아침에 눈 쌓인 산을 바라보는 달

큰 나무 어는 달

네번째 손가락 달, 눈내리는 달

이름 없는 달

 

 

12월

다른 세상의 달

침묵하는 달

나무껍질 갈라지는 달

큰 뱀코의 달

무소유의 달

큰 곰의 달

중심이 되는 달의 동생 달

늑대가 달리는 달

작은 정령들의 달

칠면조로 잔치 벌이는 달

첫 눈발이 땅에 닿는 달

큰 겨울의 달

물고기 어는 달

존경하는 달

새끼 손가락 달, 큰 눈 내리는 달

하루종일 얼어붙는 달

늙은이 손가락 달

태양이 북쪽으로 다시 여행을 시작하기 전에 휴식을 취하기 위해 남쪽 집으로 여행을 떠나는 달

 

 

 

 

나는 왜 너가 아니고 나인가 /류시와 -- 에서

 

--------------------------------

 

달에 대한 아름다운 표현들이

시를 읽는 것 같습니다.

달을 일컫는 각 부족의 명칭은 생략.. 

조회 수 :
1169
등록일 :
2011.12.25
15:11:24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missionsos.kr/xe/775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공지 완전호흡법과 태을주 수행,병란에는 태을주가 유일한 약이다. file 진리의 빛 17662
공지 죽음 직후에 어떤 일이 일어나는가 file 태일[太一] 19362
공지 왜 증산도가 이 세상에 출현해야 되는가? file 태일[太一] 30
» 인디언의 달력 - 열두번의 행복한 달들 file 태일[太一] 1169
인디언의 달력 - 열두번의 행복한 달들 인디언들은 달력을 만들 때 그들 주위에 있는 풍경의 변화나 마음의 움직임을 주제로 그 달의 명칭을 정했다. 이 명칭들을 보면 인디언 부족들이 마음의 움직임과 마음을 움직이게 하는 자연과 기후의 변화들에 대해 얼마나 친밀하게 반응했는가를 알수 있다. 각각의 달들은 단순한 ...  
3 진리가 나를 자유케 하다 file 태일[太一] 46
진리가 나를 자유케 하다 서울합정도장 윤 0 0 (60대) 저희 어머니는 첫 딸을 낳으시고 3년 동안 자식이 없어 애태우시며 청수를 모시고 정성을 드려 아들인 제가 태어났습니다. 어릴 적에 제가 아프기라도 하면 청수를 떠놓고 빌고 계시는 어머니 모습을 지금도 선명히 기억하고 있습니다. 제가 신앙에 관심을 갖게 된 계...  
2 인생 육십에 다시 만난 증산 상제님 file 태일[太一] 54
인생 육십에 다시 만난 증산 상제님 상제님 신앙에 입도하기 전인 90년대 초 즈음 단전호흡 도반들과 금산사와 객망리 약방을 찾았던 적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당시에는 『도전道典』을 보면서 상제님을 그냥 도(道)의 선배 정도로만 알았습니다. 인생 육십에 나 자신을 정리할 무언가를 찾아야만 했던 절박한 상황에서 다...  
1 최고의 진리는, "우주객관세계에는 통치자 하느님이 계신다." 라는 것 file 태일[太一] 81
진리 중의 최고의 진리는, "우주 객관세계에는 통치자 하느님이 계신다." 라는 것 구도자의 길, 참 멀고 험하다 많은 분들이 참된 진리를 찾고자 합니다. 많은 분들이 도를 구하기 위해서, 산속에서 굴속에서 절간에서 좌선 수행을 합니다. 진리를 찾고, 도를 구하는 구도자의 행각은 그 진실성으로 인하여 참으로 아름답게 ...